1868년 미국 테네시주 링컨카운티에서 태어나
1927년까지 생존했던 ‘조세핀 머틀 코빈’이라는 이름의 여성
당시 언론 등 옛 기록에 따르면, 코빈은 정상적 다리 사이에
다소 짧은 길이의 또 다른 다리 두 개를 가지고 태어났는데,
안쪽의 다리 두 개는 움직일 수는 있지만 걸을 정도의 근력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다리 네 개 소녀’로 서커스단 등에서 활동했던 코빈 여인은
19세 때 의사인 클린턴 빅넬과 결혼 약 60세까지 건강하게 살았고
네 명의 딸과 아들 한 명을 낳았는데, 자녀 중 한 명은 작은 골반을 통해 출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
Posted by NOHISANN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