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6년을 살고 간 리칭유엔)

1677년 중국 시츄안 성 츠이 지앙 흐시에서 태어난 도인 리청유엔은 256년간 장수하고
1933년에 타계한 세계 최장수 기록을 세운 기인이다. 어려서부터 부모와 함께 깊은 산중에 살며
약초를 캐고 장수 비결을 수련한 리청유엔은 71살이 되던 1748년 무술 사범과 군사 고문으로
군에 복무하기 위해 카이 흐시엔으로 이주했다.

1927년에 시츄안 성 군벌인 국민당의 양센 장군을 만난 그는
그 곳에서 일생에 유일한 자신의 인물 사진을 촬영했다.


(*중국 신화에 나오는 신들)

리청유엔은 양센 장군을 만나 그의 젊음과 장수에 매혹된 그에게
여러 가지 수련 기법을 가르쳐 주고 고향으로 돌아와 1년 후인 1933년
'이 세상에서 할 수 있는 것은 모두 다 했다. 난 이제 집으로 간다.'는 말을 남기고 타계했다.

양센 장군은 리청유엔이 타계한 후 그가 어떻게 장수를 할 수 있었는지 조사했는데
리청유엔이 항상 조용한 마음을 갖고 땅 거북처럼 앉고 비둘기처럼 걸어 다니며
개처럼 잠을 자면 장수한다는 장수 비결을 남긴 것을 알아냈다.

일생동안 23명의 부인들과 사별하고 200명의 자손을 둔 리청유엔은 키가 7척이 넘었고
무척 긴 손톱을 가지고 있었으며 살아생전 전혀 200살이 넘은 사람처럼 보이지 않았다.
중국 쳉두 대학교의 우충치에 교수는 1827년 중국 청나라 황실이 리칭유엔의 150살 생일을 축하한
공식 문서를 발견해 그가 실제로 250살이 넘었음을 규명했다.

리칭유엔의 제자들 중 한 명인 다리우는 리칭유엔이 고산에서 약초를 찾던 중 신선을 만났고
신선이 리칭유엔에게 기공을 사용해 숨을 쉬는 방법과 특정 소리를 따라 움직이는 운동법,
그리고 무슨 음식을 먹어야 되는지 등에 대해 상세히 알려줬다며 리칭유엔은 신선의 비술을 익혀
장수를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중국 신화에 나오는 8인의 영생 신들)

리칭유엔은 어떻게 256년을 살 수 있었을까?
혹시 영생하는 신선이 잠시 세상에 살다가 돌아간 것은 아닐까?
우리나라의 신선들 전설처럼 지금도 세계의 깊은 고산들에는 영생하는 신선들이 살고 있는 것 아닐까?

신고
Posted by NOHISANN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